해남군의 ‘기분좋은 변화’거듭 인정받았다
상태바
해남군의 ‘기분좋은 변화’거듭 인정받았다
해남군, 매니페스토 경진대회 최우수·우수 2개부문 수상
  • 고진우 기자
  • 승인 2020.09.12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파이낸스뉴스 고진우 기자] 해남군(군수 명현관)이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지역문화 활성화 분야 최우수상, 소식지·방송 분야 우수상을 수상했다.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와 경기연구원이 공동주최하는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전국 기초자치단체장의 공약이행 우수사례들을 발굴·확산하고 지방행정의 새로운 혁신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대회는‘미래사회를 위한 혁신적 대화’를 주제로 7개 분야에 걸쳐 전국 144개 기초지자체에서 총 353개 사례를 공모해 1차로 172개 사례가 선정됐다.

2차 본선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각 지자체들의 PT 발표를 영상으로 평가하는 온라인 심사로 진행됐다.

해남군은 전남에서는 유일하게 2개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은 가운데 지난해 전국 최초 농민수당과 해남사랑상품권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사례로 우수상을 수상한 데 이어 2년 연속 수상 기록도 세우게 됐다.

해남군은 ‘지역문화 활성화 분야’에 해남만의 특화된 문화 활성화 사례를 담은‘미남해남(美南海南)의 기분좋은 변화’를, ‘소식지·방송 분야’에 민선7기 군민 소통 시책을 소개하는 ‘홍보맛집 해남인의 정(情)’을 주제로 공모에 참여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지역문화 활성화 분야‘미남해남(美南海南)의 기분좋은 변화’는 해남 농수산물과 먹거리를 주제로 한 해남미남축제 개최를 비롯해 365달마고도 워킹데이, 땅끝순례문학관 운영, 청년 기념품 협업 등 우수사례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심사에서는 특히 군민역량강화 교육, 모실장, 달마장터 등 군민이 직접 참여하고 만들어낸 프로그램들이 주목을 받았다.

또한 소식지·방송 분야에서는 민선7기 이후에 SNS를 활용한 알기 쉽고 빠른 군정 정보 제공과 군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땅끝까치영상단, 나도 농산물 쇼호스트 등 양방향 소통 시책들이 눈길을 끌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전군민이 합심해 노력해온 결과 해남군의 변화와 혁신에 대한 좋은 평가를 얻게 되어 의미가 남다르다”며“민선7기 군민과의 약속을 다시한번 점검하고, 성공적으로 완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