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마이삭제9호, 하이선제10호”피해복구비 확정‧지원
상태바
태풍“마이삭제9호, 하이선제10호”피해복구비 확정‧지원
전국 17개 시‧도 복구비 6,063억 원을 투입하여 재 피해 방지대책 추진
  • 조윤도 기자
  • 승인 2020.09.29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파이낸스뉴스 조윤도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행정안전부장관)는 지난 9월 1일 국내에 상륙했던 제9호 태풍 ‘마이삭’, 뒤이어 9월 7일 한반도에 들어온 제10호 태풍 ‘하이선’에 대한 피해복구비를 9.29일 확정하였다.

이번 두 개의 태풍은 7~8월 집중호우로 전국의 토양이 물을 많이 머금은 상태에서, 일부 지역은 해수면이 올라가는 대조기(大潮期)와 겹친 시기에 연속적으로 한반도에 영향을 주었다.

이로 인해 태풍의 길목에 있던 남해.동해 지역은 집중호우에 이어 태풍에 따른 피해가 가중되었으며, 높은 파도와 강한 바람으로 인해 해안가 저(低)지대 침수 및 방파제, 어항 시설 파손 등의 피해(2,214억 원)가 발생하였다.

이에 정부는 신속한 복구계획 수립을 위해, 지자체의 자체 피해조사 종료 이전에 ‘중앙재난피해합동조사’를 실시(9.15~9.19)하고 총 2차례에 걸쳐 특별재난지역을 선포하였으며(9.151차, 9.232차), 오늘 복구계획(복구비 6,063억 원)을 수립‧확정함에 따라 그 기간 또한 대폭 단축하였다.

진영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이번 추석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많은 사람들이 모임을 자제하는 가운데, 호우와 태풍 피해로 어려운 명절을 보내셔야 하는 분들이 계신다.”고 밝히면서, “정부는 이분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복귀 하실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하여 복구 사업을 신속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