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도 문제 없어, 언택트로 활발한 비교과”
상태바
“코로나 19도 문제 없어, 언택트로 활발한 비교과”
  • 채은선 기자
  • 승인 2020.11.11 0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파이낸스뉴스 채은선 기자] 코로나 19가 교육 문화를 바꾸고 있는 가운데 서울신학대학교 교수학습개발센터에서는 코로나 19로 인해 잠시 운영이 중단되었던 학습지원 프로그램을 지난 1학기부터 비대면으로 전환하여 운영하고 있다.

그 중 가장 호응이 좋은 프로그램은 ‘H+ 브라운백세미나’ 이다. 이 세미나는 학생들이 직접 주제를 자발적으로 선정할 뿐만 아니라 세미나 회차를 거듭하면서 정교해진 프로그램이 만들어질 경우 센터에 제안하여 다음학기에 반영하고 있다. 비대면임에도 불구하고 오프라인에서 진행하는 느낌 못지 않게 현장감을 살려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으며, 현재 이 프로그램은 학생들이 가장 선호하는 교수학습개발센터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고 있다. 바쁜 학생들을 위해 점심시간에 진행을 하면서 학생들에게 식사 기프티콘을 제공하고 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건희(신학과) 학생은 “코로나 상황에서 학교에서 공부하는 것은 물론, 다른 학생들과 만나는 것도 쉽지 않았는데, ‘H+ 브라운백세미나’ 프로그램에 참여를 해서 좋았고, 무엇보다 같은 주제에 관심이 있는 다른 학생들과 함께 토론하고, 능동적으로 프로그램을 참여할 수 있는 느낌을 받아서 좋았다” 라고 말하였다.

해당 프로그램을 기획한 교육혁신원 한수정 원장은 “학생역량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중 학생이 설계하고 만들어가는 DIY 프로그램이 많이 기획되어, 서울신학대학교 학생들이 많이 참여할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라고 말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