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각자 출마 ?... 오세훈 제안 '수용 단일화 기회 열어
상태바
안철수, 각자 출마 ?... 오세훈 제안 '수용 단일화 기회 열어
  • 박수정 기자
  • 승인 2021.03.18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시장 후보가 오세훈 후보와의 단일화 과정이 무산되는 위기 국면에 오 후보자의 여론조사 방식으로 수용하겠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18일 오전 여론조사 방식의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각자 출마 쪽으로 가닥을 잡았으나 안 후보자의 여론조사 방식이 전격 수용의사에 따라 단일화의 가능성의 불씨를 다시 살렸다.

이날 오후 안 후보자는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오늘 아침 수정 제안한 여론조사 방식을 전적으로 수용하겠다”고 밝혔다.

안 후보는 이날 오전 양측의 단일화 협상이 불발돼 각자 후보 등록 상황에 이르자 긴급 입장문을 내고 “실무협상단은 (국민의힘이) 제안한 내용이 불합리하다며 여러 문제점을 지적했지만 저는 대의를 위해서 수용하겠다”며 이렇게 밝혔다.

안 후보는 “어떻게 해서든지 야권 후보 단일화를 이루는 것이 범야권 모든 지지자 분들에 대한 정치적 도리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제 오 후보자가 안후보자의 제안에 답 할 차례다. 다시 단일화 재개가 이뤄지면 이번 서울시장 최종 대결은 여야 1대 1 대결이 이뤄지나 불발시 3자 대결구도로 치러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