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덕 시의원, 홍제천 망원나들목 설치사업 해결… 사업비 50여억 투입
상태바
김기덕 시의원, 홍제천 망원나들목 설치사업 해결… 사업비 50여억 투입
끈질긴 추진으로 망원동 주민숙원 홍제천망원나들목 설치사업 해결 앞장선 김기덕 의원
사업비 50억원 소요예상… 금년 10월 설계완료 및 11월 공사 착공 예정
  • 김휘경 기자
  • 승인 2021.04.13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의회 부의장 김기덕 의원은 서울시가 지난 3월30일 서울시 지역수자원위원회를 열고 ‘홍제천 망원나들목 추진 계획안’에 대해 조건부 가결 했다고 밝혔다./사진제공=서울시의회© news@fnnews1.com
▲서울특별시의회 부의장 김기덕 의원은 서울시가 지난 3월30일 서울시 지역수자원위원회를 열고 ‘홍제천 망원나들목 추진 계획안’에 대해 조건부 가결 했다고 밝혔다./사진제공=서울시의회© news@fnnews1.com

  (파이낸스뉴스=김휘경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부의장 김기덕 의원(더불어민주당, 마포4)은 서울시가 지난 3월30일 서울시 지역수자원위원회를 열고 ‘홍제천 망원나들목 추진 계획안’에 대해 조건부 가결 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2010년 이사업을 추진했으나 매칭예산(구시비)등으로 인해 사업추진에 난항을 겪으며 좌초됐던 홍제천 망원나들목 설치사업이 김기덕 의원의 끈질긴 노력으로 요구가 관철되면서 마지막 단계인 서울시 지역수자원위원회를 통과하게 됨에 따라 10여년 만에 망원동 지역주민들의 숙원사업을 해결하게 된 셈이다.

김 의원은 2018년 홍제천 망원나들목 설치를 위해 10대 공약으로 설정하여 2019년 3월부터 11월까지 타당성조사 용역을 실시하였고, 2020년 3월 투자심사를 거쳐 6월 3차 추경에서 예산 2억500만원을 반영시켜 추진해왔다.

홍제천의 치수 안전성 및 유지관리 편의성 등을 고려하여 대안 형식에 대해 수자원 심의 사전 자문과 안전성 검토를 받는 등 까다로운 요건과 복잡한 심사절차의 통과를 위해 김 의원은 서울시 물순환안전국 및 하천관리과, 마포구청 치수과 관계공무원 등과 수십 차례에 걸친 회의와 업무협의를 진행해오며 각고의 노력을 펼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지역여론을 모으기 위해 2019년 10월부터 11월까지 망원동 거주 지역주민 1315명을 대상으로 홍제천 망원나들목 설치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필요하다’라고 응답한 주민의 수는 1152명(87.74%)로 나타나, 관련 설문결과를 바탕으로 지역주민들의 대표 숙원사업인 나들목 설치를 강력하게 주장해왔다.

이에 따라 지난 3월30일 서울시 지역수자원관리위원회는 회의를 열고, 관련 안건에 대해 나들목 설치 시 지천 및 주변 여건을 고려한 차수벽 형식으로 설치하는 것이 적정하다는 의견과 실시설계 중 차수벽 형식의 세부사항에 대해 위원회에 보고하는 조건으로 가결시켜 홍제천 망원나들목 설치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홍제천 망원나들목 설치사업은 망원2동주민센터 방향으로 폭4.5M에 길이 39M로 금년 4월부터 10월까지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시행하고, 총 사업비는 서울시비 50여억원을 투입해 오는 11월부터 공사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김기덕 의원은 “망원2동 주민들이 월드컵공원을 갈 때와 성산동 주민들이 한강이나, 망원시장 등을 찾을 때 마포구청역으로 돌아가야 하는 이동불편이 야기되어왔는데, 홍제천 망원나들목이 설치되면 이동거리와 통행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켜 주민들의 편의도모와 생활환경개선에 기여할 것”이라며 “어려운 과정이었지만 성원해준 지역주민들과 협조해준 지역구 국회의원과 구의원, 서울시와 마포구 관계공무원들 덕분에 나들목 설치사업이 추진케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