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I, 2021년도 '연구지원사업’ 공모.. 8월 9일까지 접수
상태바
KMI, 2021년도 '연구지원사업’ 공모.. 8월 9일까지 접수
올해 사업예산 4억 2천만원 편성
  • 김민주 기자
  • 승인 2021.07.19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MI한국의학연구소 제공/© news@fnnews1.com
▲KMI한국의학연구소 제공/© news@fnnews1.com

(파이낸스뉴스=김민주 기자) KMI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김순이, 이하 KMI)는 ‘2021년도 KMI 연구지원사업’에 참여할 연구기관을 8월 9일까지 공개 모집한다고 19일 밝혔다.

KMI의 사회공헌전담조직인 KMI사회공헌사업단(단장 한만진)은 국민건강 증진과 의학 발전, 질병 예방 등을 위해 매년 다양한 조사연구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2008년부터 진행 중인 ‘KMI 연구지원사업’은 예방의학 분야, 임상의학 분야, 기초의학 분야에 연구비를 지원한다. KMI는 지난 13년간 126건의 연구에 대하여 총 31억 6천만원에 달하는 연구비를 국내 연구진에 제공했다.

한만진 KMI 사회공헌사업단장은 올해 ‘KMI 연구지원사업’의 예산은 총 4억 2천만원이라고 밝히며, 국정과제인 ‘연구자 주도 기초연구 활성화 정책’을 고려해 신진연구자(박사학위 획득 후 7년 이내 또는 만39세 이하 연구자)와 연구자가 자율적으로 책임감을 갖고 연구할 수 있는 외부 연구기관의 연구자, 지속연구(연세대와 진행 중인 난치성 대사증후군 공동 연구) 등에 지원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공모는 외부연구(11개 과제)와 신진연구자 연구(2개 과제) 지원에 대한 것으로, KMI는 총 13개의 과제를 선정해 기관 당 2,000만원을 지원하고, 내부의료진의 전문역량 강화를 위한 내부연구도 지원할 계획이다.

공모 자격은 △국/공립 연구기관 △민법 또는 다른 법률에 의하여 설립된 법인의 연구기관 △고등교육법 제2조의 규정에 의한 대학교의 연구기관 △기타 의학 분야 연구 개발 관련 기관이면 지원이 가능하며, 상기 기관과 KMI 소속 전문의 또는 연구원과의 공동연구를 권장한다. 또한, KMI 연구 자료(데이터)를 활용한 연구는 KMI 연구자가 포함된 연구에 한해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을 원하는 연구기관은 KMI 공식 홈페이지(www.kmi.or.kr) 공지에서 연구계획서를 다운로드 받아 작성한 후 8월 9일 오후 4시까지 이메일(kmiesg@kmi.or.kr)로 접수하면 되며, 기타 문의 사항은 KMI사회공헌사업단(02-3702-9180)으로 하면 된다.

연구 수행기관은 KMI 심사평가위원회의 연구개발계획서 심사 후 최종 선정되며, 선정 결과는 8월 중으로 해당 기관에 전달될 예정이다.

연구지원사업을 주관하는 KMI는 1985년 설립된 건강검진기관으로 현재 서울 3곳(광화문, 여의도, 강남)과 지방 4곳(수원,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7개 지역에 건강검진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질병의 조기발견과 예방, 국민건강증진을 위한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특히, 설립 이래 한국인의 임상병리 특성 연구와 생활습관병 등 질병예방을 위한 연구사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2007년부터는 의과대학의 산·학·연과 협력해 공공보건 증진을 위한 연구를 후원하고 있다.

이와 같이 기초의학분야의 연구개발에 힘써온 결과, 40여 건의 SCI급 학술논문 발표, 전문서적 발간, KMI 연구지원사업 논문모음집 발간 등의 성과를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