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시간 북스테이’..."여유로운 독서와 사색을 만끽할 기회"
상태바
‘28시간 북스테이’..."여유로운 독서와 사색을 만끽할 기회"
- 힐링 플레이스 지지향, ‘28시간 북스테이’ 숙박 이벤트 진행
- 복합문화공간에서 책과 함께하는 다채로운 문화 예술 체험
- "새로운 체험과 몸과 마음의 힐링 타임을 보내는 것을 추천"
  • 이은종 기자
  • 승인 2021.11.16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늦가을 독서와 함께 사색을 하며 산책에 나서는 것은 여유를 충전시킨다. /© news@fnnews1.com
▲늦가을 독서와 함께 사색을 하며 산책에 나서는 것은 여유를 충전시킨다. /© news@fnnews1.com

(파이낸스뉴스=이은종 기자) 재단법인 출판도시문화재단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라이브러리스테이 지지향에서 ‘28Hour BOOK-STAY’ 숙박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17만권이 넘는 장서를 보유한 라이브러리 ‘지혜의숲’을 마주하고 있는 지지향은 최근 객실과 라운지 ‘문발살롱’의 새 단장을 마쳤다. 이로써 책과 함께하는 다양한 문화 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복합문화예술공간으로 거듭났다.

특히 문발살롱은 숙박객에게만 개방되는 공간으로 아늑한 소파에 앉아 매번 다른 테마로 큐레이션되는 도서들을 골라 온종일 여유로운 독서와 사색을 만끽할 수 있다. 또한 곳곳에 오디오북이 설치돼 있어 다양한 형태의 북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숙박객들은 문발살롱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문화 예술 전시회들을 관람하고 인문학 강연, 북토크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참여할 수 있다. 11월 20일(토), 12월 4일(토)에는 나다운 삶과 일을 찾아갈 수 있는 ‘Who Are You: 셀프 브랜딩’ 강연이 예정돼 있다. 또 ‘퇴사는 여행’의 저자 정혜윤 작가, 유튜브 채널 ‘요즘 것들의 사생활’ 운영자 900KM 스튜디오가 브랜딩 안내자로 나선다.

▲ 문발라운지 정경 /© news@fnnews1.com
▲ 최근 새 단장을 마친 지지향의 라운지 '문발살롱' (사진=지지향) /© news@fnnews1.com

늦가을에 문발살롱 라운지 카페에서 따뜻한 차와 커피를 사 들고 한 권의 책과 함께 정원으로 나가 갈대 샛강으로 이어진 산책로를 따라 걷는 것은 더 없는 일상의 힐링이다. 그러다 보면 오색으로 무르익은 단풍이 가을의 정취를 더하고 파주출판도시의 아름다운 사계절을 오롯이 체험할 수 있다.

‘종이의 고향’이라는 뜻을 지닌 ‘지지향’의 TV 없는 객실에서 한강과 임진강의 아름다운 풍광을 내다보며 책과 마주하는 나만의 시간도 즐길 수 있다.

출판도시문화재단 관계자는 “독서의 계절, 가을의 끝자락에서 가족과 친구, 커플, 소중한 이들과 함께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파주출판도시에 있는 라이브러리스테이 지지향을 찾는 건 어떨까”라며 “책과 함께하는 28시간의 특별한 북스테이가 선사하는 새로운 체험과 몸과 마음의 힐링 타임을 보내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오전 8시부터 다음 날 정오까지 최대 28시간 동안 아름다운 서가로 둘러싸인 지지향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28Hour BOOK-STAY’ 이벤트는 11월 30일까지 계속된다. 숙박 예약 및 이벤트 상세 내용은 지지향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출판도시문화재단은 경기도 파주시 파주출판도시에 입주한 약 600개의 출판사와 영화사, 영상 제작사가 ‘책과 함께하는 다양한 국민 독서 문화 예술 활동들을 육성 지원’해 나가기 위해 출연금을 마련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설립을 허가한 비영리 재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