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국제테마파크에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 건립
상태바
화성시, 국제테마파크에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 건립
지역 예술인 육성과 함께 음악산업 생태계 구축 계획 발표
  • 김민주 기자
  • 승인 2021.12.27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철모(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 화성시장은 27일 송옥주(왼쪽에서 세 번째) 국회의원 등 관계자들과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화성시) /© news@fnnews1.com
▲ 서철모(왼쪽 두 번째) 화성시장은 27일 송옥주(왼쪽 세 번째) 국회의원 등 관계자들과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화성시) /© news@fnnews1.com

(파이낸스뉴스=김민주 기자) 경기 화성시에 조성되는 화성국제테마파크에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이 들어선다. 

화성시는 27일 대중음악을 중심으로 한 공연과 교육, 전시 공간으로 화성국제테마파크에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을 건립, 지역 예술인 육성과 함께 음악산업 생태계 구축 계획을 발표했다.

이를 위해 이날 시청 대회의실에서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해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이사, 송옥주 국회의원, 박도선 한국수자원공사 시화사업본부장, 오진택 도의원, 황광용 시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통해 ㈜신세계프라퍼티는 신안산선 국제테마파크 역사 인근 부지 7만㎡의 공공기여 공간에 건축비 300억원 이상을 투입해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한다. 복합문화공간은 화성국제테마파크 개장 시기에 맞춰 조성돼 시에 기부채납될 예정이다.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이사는 “일상 가까이에서 문화 예술을 즐길 수 있는 전문 공간을 조성하게 돼 기쁘다”며, “화성국제테마파크는 물론 그 관문이 될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의 성공을 위해 적극 협업하겠다”고 말했다.

송옥주 국회의원은 “기업과 지역주민, 그리고 화성시 콘텐츠 산업을 위해 국회 차원에서의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박도선 한국수자원공사 시화사업본부장은 “화성국제테마파크 성공과 더불어 대중음악 복합문화공간의 동반성장을 기원하며, 관련 절차 및 공사가 조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철모 화성시장은 “복합문화공간은 우리 시의 부족한 콘텐츠 산업을 신성장동력으로 키울 수 있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화성국제테마파크와의 연계로 더욱 풍성한 문화예술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