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8 20:32 (토)
KMI한국의학연구소, '코로나19 예방 지원물품' 충남도에 '사랑의 손길' 전해
상태바
KMI한국의학연구소, '코로나19 예방 지원물품' 충남도에 '사랑의 손길' 전해
양승조 도지사 집무실 방문 2500만원 상당 마스크 및 손 소독제 전달
  • 김미나 기자
  • 승인 2020.02.17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MI사회공헌사업단은 지난 14일 충남도지사 집무실방문하여 물품을 기증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 이해영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 팀장 등이 참석했다./© news@fnnews1.com
▲KMI사회공헌사업단은 지난 14일 충남도지사 집무실을 방문하여 물품을 기증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양승조 충남도지사,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 이해영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 팀장 등이 참석했다./© news@fnnews1.com

[파이낸스뉴스=김미나 기자] KMI한국의학연구소(이하 KMI, 이사장 김순이)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예방과 극복을 위해 충청도 지역에 지원물품을 기부했다.

아산시 경찰인재개발원 인근에 마련된 충남도지사 현장집무실을 찾아 2500만원 상당의 마스크(KF94)와 손 소독제를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양승조 충남도지사,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 이해영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 팀장 등이 참석했다.

기증된 물품은 코로나19 예방과 극복에 활용될 수 있도록 충청도(진천·아산·천안) 지역민들과 방역 관계자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KMI의 이번 사회공헌활동은 우한 교민의 격리시설이 마련된 충청도 지역에 마스크 및 손 소독제를 후원해 국민의 건강을 지키고 감염증 극복에 기여하기 위해 진행됐다.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과 현장 일선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방역 관계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KMI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재단 산하 전국 7개 건강검진센터(광화문·여의도·강남·수원·대구·부산·광주)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운용하고 있다.

이와 함께, KMI학술위원회(위원장 신상엽 감염내과 전문의, 전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를 통해 코로나19 관련 대국민 건강정보를 제공하고, 의료진을 대상으로 감염증 예방수칙 및 의심환자 발생 시 대응요령 등에 대한 교육도 강화하고 있다.

한편, 1985년 설립된 KMI는 전국 7개 지역에 건강검진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종합건강검진기관으로 질병의 조기발견과 예방, 국민건강증진을 위한 활동과 더불어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