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힐링] 스파티필름, 코로나19로 지친 당신, 식물로 힐링!
상태바
[생활힐링] 스파티필름, 코로나19로 지친 당신, 식물로 힐링!
넓은 잎으로 음이온 많이 내뿜는 ‘스파티필름’
  • 박수정 기자
  • 승인 2021.05.29 0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넓은 잎으로 음이온 많이 내뿜는 ‘스파티필름’/© news@fnnews1.com
▲넓은 잎으로 음이온 많이 내뿜는 ‘스파티필름’/© news@fnnews1.com

 (파이낸스뉴스=박수정 기자) 넓은 잎으로 음이온 많이 내뿜는 ‘스파티필름’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상이 많이 달라짐에 따라 무기력증이나 스트레스, 수면 부족, 우울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또한 외부 활동이 제한되어 실내생활이 많아졌는데 현대인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실내공기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원예식물은 공기를 맑게 해주고 습도를 높여주는 등 공기정화 능력이 뛰어나므로 실내에서 파릇파릇한 반려식물을 가꾸어보는 것은 어떨까?

‘코로나19’ 우울감 해소와 실내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공기정화식물을 소개한다.  

꽃이 있는 식물은 실내에서 기르기가 어렵다. 그러나 스파티필름은 공기정화식물 중에 꽃이 달리는 가장 대표적인 실내식물이며, 잎이 넓고 음이온 발생량이 많아 어느 장소에 배치해도 좋다. 

스파티필름은 최고의 실내식물로 꼽을 만한 특성을 모두 지니고 있다. 열대지방의 분위기를 자아내는 윤기 있고 싱싱한 녹색 잎이 아름다울 뿐만 아니라 실내에서 꽃을 피우는 몇 안 되는 관엽식물이기에 인기가 높다. 

또한 알코올, 아세톤, 트리클로로에틸렌, 벤젠, 포름알데히드 등 다양한 공기 오염물질 제거 능력이 뛰어나다.

이처럼 스파티필름은 관상 가치가 높고, 실내의 오염물질을 제거하는 능력이 탁월하며, 모든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우수한 실내식물로 인정받고 있다.

꽃가루가 날리는 것이 문제될 경우 꽃을 잘라낸다. 꽃이 제거되더라도 불염포가 손상되지 않아 여러 주에 걸쳐 감상할 수 있다. 이 식물은 증산을 많이 하기 때문에 수경재배 화분에서 키우면 실내 습도를 높이는데 매우 좋다. 

가장 인기 있는 스파티필름 개량종으로는 키가 60㎝ 정도 자라는 ‘클리브렌디(Clevelandii)’와 90㎝ 정도 자라는 ‘마우나 로아(Mauna Loa)’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