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풍향계] 안상수 “난리 칠 거면 당장 나가라”...홍준표-김재원 공방 비판
상태바
[여의도 풍향계] 안상수 “난리 칠 거면 당장 나가라”...홍준표-김재원 공방 비판
  • 조윤도 기자
  • 승인 2021.08.23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상수 전 의원실 제공/© news@fnnews1.com
▲안상수 전 의원실 제공/© news@fnnews1.com

국민의힘 대권주자 안상수 전 시장이 23일 국민의힘 김재원 최고위원과 홍준표 의원의 공방을 놓고 최악이라고 말했다.

이날 안 전 시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26년 동안 당과 함께하면서 산전수전 다 겪었지만 이런 경우는 처음 본다”며 “서로 물어 뜯겨서 씩씩대더니 이번에는 홍준표, 김재원이냐”고 비판했다. 

이어 “김재원 최고위원은 지도부로서 당 대표와 함께 당내 분열을 중재하고 원팀을 향해 나아가려고 해야지, 당 대선주자를 공격해서 국힘을 다 찢어 놓겠다는 건지. 그냥 가만히 있는 것이 돕는 것임을 왜 모르나”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 최고위원에게 “진박 감별사로 나서서 줄 세우기만 하다가 지난 정권 망쳐놓고 이번에는 또 무슨 꿍꿍이가 있는 건지 모르겠다”고 발언했다.

또 안 전 시장은 “원팀으로 정권교체 함께 하지 않을 거면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으니 당장 나가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