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가을 국내 대표 문학 작가 라디오 만남
상태바
올가을 국내 대표 문학 작가 라디오 만남
서울문화재단 ‘2021 문학캠페인’
  • 문영진 기자
  • 승인 2021.09.2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문화재단 2021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 공식 포스터

한강, 정세랑, 김숨 등 책으로만 만날 수 있던 국내 대표 문학 작가를 라디오 방송으로 만난다.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직무대행 주용태)은 9월 27일(월)부터 10월 31일(일)까지 TBS 라디오를 통해 <2021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를 진행한다. 청취자를 위해 문학 작가가 직접 자신의 작품을 낭독하는 한편 미니 북콘서트 형태의 작가별 심층 인터뷰도 선보인다.

올해 2회째를 맞이한 문학캠페인은 서울문화재단과 한국문학번역원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서울국제작가축제>의 연계사업으로 위드 코로나 시대에 문학 작품을 통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특히 아시아인 최초로 ‘2016년 맨부커 국제상’을 수상한 한강 소설가를 포함해 2020~2021년 ‘서울국제작가축제’에 참여 이력을 지닌 작가를 문학캠페인을 통해 한꺼번에 만나볼 수 있다.

◇<2021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 9월 27일(월)~10월 31일(일)

작가가 자신의 작품을 직접 낭독해 들려주는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는 9월 27일(월)부터 5주간 평일 오전 11시 54분부터 56분까지 TBS FM 라디오를 통해 선보인다. 국내 대표 시인과 소설가 등 총 25명의 작가들이 작품을 통해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작가 소개와 심층인터뷰, 작품 낭독, 피아노와 하모니카 라이브 연주가 어우러지는 미니 북콘서트 ‘작가와의 만남 ‘작가의 방’’은 10월 3일(일)부터 31일(일)까지 매주 일요일 오전 9시부터 10시까지 TBS 라디오 프로그램 <오늘도 읽음-2021 서울국제작가축제 특집>을 통해 선보인다.

문학캠페인 ‘문학에 물들다’와 작가와의 만남 ‘작가의 방’은 TBS FM 95.1MHz를 통해 청취할 수 있으며, 서울문화재단 연희문학창작촌 누리집을 통해서도 만날 수 있다.

◇<2021 서울국제작가축제>, 10월 8일(금)~10월 24일(일)

한편 서울문화재단과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곽효환), 서울디자인재단(대표이사 직무대행 주용태)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2021 서울국제작가축제>는 10월 8일(금)부터 24일(일)까지 온·오프라인으로 개최된다.

올해는 국내·외 16개국 33명(국내 17명, 해외 16명)의 작가가 참가해 ‘자각-Awakening’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팬데믹 이전과 달라진 세상에서 우리가 무엇을 인식하고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고민하고 전 세계인의 연대를 희망하는 메시지를 교류할 예정이다.

세부 프로그램으로는 △개막강연 △작가의 문학 세계에 대한 대담 △사회적으로 시의성 있는 주제에 대한 토론 △제10회 개최 기념 특별 영화 상영 △폐막강연 등이 펼쳐진다. 자세한 일정 및 참가 방법은 서울국제작가축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네이버 예약을 통해 사전 참가신청을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